default_setNet1_2

의정부문화재단, 문화도시 조성 보고회 개최

기사승인 2020.05.20  01:19:29

공유
default_news_ad1

   
 
의정부시가 5월 18일 법정 문화도시 추진을 위한 의정부 문화도시 조성계획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문화도시 지정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2022년까지 총 30개 지방자치단체를 문화도시로 지정하는 공모사업이다. 공모에 선정된 지자체는 최대 20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심사를 통해 오는 12월에 조성계획이 승인될 경우 1년간 예비도시로서의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결과에 따라 2021년에 법정 문화도시로 최종 지정을 받게 된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의정부는 대한민국 안보를 위해 70여년의 세월을 희생해 온 경기북부의 상징적 도시로, 100년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문화도시 지정은 반드시 성취해야 할 과제”라며, “축적된 문화적 자산과 시민의 의지를 바탕으로 미군에 의존해온 역사를 딛고, 자생력을 갖춘 도시로 새롭게 성장시키겠다”라고 밝혔다.

의정부문화재단은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수립 중에 있으며, 다양한 기초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민주도 의제 발굴 프로그램인 오픈테이블 <구구소회>를 비롯, 지역 내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문화도시 포럼을 2회에 걸쳐 개최했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열린 문화도시 포럼Ⅱ‘거버넌스, 문화도시를 만드는 힘’은 3500이 넘는 시청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재단은 이 외에도 지역문화 전문인력 양성사업 <자람프로젝트> 및 코로나 사태를 극복하기 위한 아이디어 공모 <오늘도 평화로운 의정부> 등 지역사회의 특성을 담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9
ad30
ad28
ad2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오늘의 뉴스

1 2
item31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