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의정부시, 경기도 산하기관 유치 총력

기사승인 2020.06.20  13:14:26

공유
default_news_ad1

   
 
의정부시가 경기도 산하기관을 유치하기 위해 TF팀 단장인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을 비롯한 권재형 경기도의원, 조정권 한국교통안전공단 경기북부본부장, 국·과장  등 전문가를 구성해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시는 황범순 부시장을 중심으로 지원협력반, 경기도일자리재단 유치반, 경기교통공사 유치반,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유치반 등 4개 반을 편성하고, 6월19일 3개 산하기관별 맞춤형 유치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회의를 개최했다.

올해 하반기 신설이 확정된 경기교통공사는 5년간 일자리 1000개와 13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대중교통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유치해야 한다. 이를 위해 의정부시는 광역행정타운을 기반으로 의정부시가 경기북부 교통 허브도시로서의 최적지임을 강조할 계획이다.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도 올해 하반기 신설될 예정으로, 경기북부의 거점도시인 의정부로서 환경산업 보급 확산과 그린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꼭 필요하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올해 9월 경기북부로 이전할 예정이며, 유치에 성공할 경우 1년 예산 1500억원으로 지역 내 소비투자 유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황범순 TF팀 단장은 경기도 산하기관을 의정부시가 품어야하는 이유와 타당성이 무엇인지를 집중적으로 연구하고, 타 지자체와 비교를 통해 시의 장·단점과 비교우위, 문제점을 파악해 유치 전략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9
ad30
ad28
ad2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오늘의 뉴스

1 2
item31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