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의정부시 독감 백신 무료접종 실시

기사승인 2020.09.15  00:42:06

공유
default_news_ad1

의정부시가 인플루엔자(독감) 무료 예방접종 대상을 기존 생후 6개월~13세, 만 65세 이상 노인과 임신부에서 만 62~65세와 만 14~18세까지 대폭 확대했다.

또한 취약계층(만 19~61세 중 기초생활수급자 생계·의료, 장애인, 국가유공자) 접종 방식을 보건소 자체 접종에서 지정 의료기관 위탁 접종으로 접근성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시는 인플루엔자(독감) 발생률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 9만 5천872명이던 무료 접종 대상을 3만9350명 늘려 13만5230명으로 확대 실시한다.

시는 작년 예산 대비 60% 증가한 사업비 32억7212만원을 투입, 기존 3가 백신보다 1종류 더 많은 4가 백신을 지원한다.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나이별로 접종 날짜는 다르게 구분된다. 독감 백신 2회 접종 대상자(독감 접종을 처음 받는 생후 6개월~만 9세 미만 아동)에 대한 접종이 먼저 이뤄져 9월 8일부터 가까운 지정 의료기관을 찾아가면 된다. 9월 22일부터는 1회 접종 대상에 속하는 생후 6개월 이상 영·유아, 초·중·고등학생이 가까운 지정 의료기관에서 접종받을 수 있다.

임신부 인플루엔자 접종은 오는 22일부터 시작하며 임신 주수에 관계없이 산모수첩 등 임신부임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지참해 지정의료기관에 방문하면 된다.

만 62세 이상 어르신은 초기 혼잡방지와 안전한 접종을 위해 연령별로 접종 일을 나눠서 운영한다. 만 75세 이상(1945.12.31. 이전 출생자)은 오는 10월 13일부터, 만 70~74세(1946.1.1.~1950.12.31.)는 10월 20일부터, 만 62~69세(1951.1.1.~1958.12.31.)는 오는 10월 27일부터 가까운 지정병원을 찾아 예방접종을 하면 된다.

특히, 올해부터는 의정부시민 중 만 19세~61세(1959.1.1.~2001.12.31.) 중 의료취약계층(기초생활수급자 생계·의료, 장애인, 국가유공자) 대상도 의정부시 위탁 의료기관에서 10월 27일부터 무료 예방 접종가능하므로 보건소를 찾아와 장시간 대기하는 등의 불편이 줄어들고, 140여 개의 동네병원을 통해 사전예약 및 분산 접종이 가능하므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및 공공의료형평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9
ad30
ad28
ad2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오늘의 뉴스

1 2
item31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