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신한대 토지행정학과 2020년 서울시 공무원 합격 1위 기록

기사승인 2020.11.27  00:29:44

공유
default_news_ad1

신한대학교 토지행정학과가 2020년 서울시 공무원 공채 시험에서 6명의 합격생을 배출하여 전국 1위 합격률을 달성했다.

또한 2018년부터 최근 3년간 매년 2자리 수 공무원, 공사 합격생을 배출하여 명문학과로 급부상하고 있다.

신한대 토지행정학과는 전 국토를 대상으로 종합적 토지행정을 수행하는데 가장 기본이 되는 지적학, 지적측량, 지적법규, 토지정보체계, 부동산, 공간정보 등 학제를 학습하는 학과로 최근 국토교통부의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행정안전부의 도로명주소업무 확대 등으로 공무원, 공기업, 부동산, 공간정보기업의 수요가 꾸준하게 요청되고 있다.

토지행정학과는 서울특별시, 경기도 지적직 공무원, 한국국토정보공사에 우수한 인재를 진출시키기 위해 토지행정 전문 지식을 갖춘 특성화 맞춤형 인재양성을 통해 2018년 서울시 (2명), 경기도(2명), 한국국토정보공사(12명) 총 16명 합격생을 배출했다.

2019년 서울시(5명), 경기도(7명), 한국국토정보공사(4명) 총 16명의 합격생을 배출했다. 2020년 서울시(6명), 경기도(10명), 한국국토정보공사(1명) 총 17명의 합격생을 배출했다. 서울시는 총 29명 선발에 6명의 합격생을 배출하여 합격률 1위를 달성했다.

이번 서울시 합격생 중 서동빈(17학번) 4학년 학생이 수석 합격했다. 한국국토정보공사 합격생 중 임문택(15학번) 졸업생이 수석 합격하는 영예를 안았다.

제3회 서울특별시 드론활용 아이디어 경진대회 본선에 강민화·박소영(20학번) 학생이 진출해 장려상을 확보하고 11월 24일 본선 발표에서 최종 수상이 기대된다.

강성종 총장은 “토지행정학과는 수도권에 유일한 4년제 토지행정 전문학과로써 그 역할이 매우 기대되는 학과이며 앞으로도 학과 발전을 위해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문영 기자 press@ujbnews.kr

<저작권자 © 의정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9
ad30
ad28
ad2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오늘의 뉴스

1 2
item31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